2020년 주식 투자 결과

총 수익률 +0.69%. 그래도 잃지는 않았다.

2020년 주식 투자 성과는 1%를 넘지 못했다. 그래도 손해는 아니니까 60점 정도는 받아도 되지 않을까 싶다. 1월 첫 출발을 -28.45%로 해서 12월은 +2.74%의 결과가 나왔다.

나의 2020년 주식 투자 중 가장 큰 수익을 낸 종목과 가장 많이 잃은 종목을 공유해보고자 한다.

#최고의 성과! +12.37% 한국정보인증

2020년 최고의 결과가 나온 것은 한국정보인증(053300)으로 6,070원에 매입하여 6,840원에 매도했다. 2020년 마지막은 당시보다 1,000원 정도가 더 오른 7,900원에 장을 마감했다.

한국정보인증 2020년 8월초 차트
한국정보인증 2020년 8월초 차트. 8월 3일 종목에 진입했고 8월 6일 수익을 내고 나왔다.

종목에 들어간지 불과 3일만에 큰폭의 상승을 내며 수익을 냈다. 그런데 지금보니까 당일 28%까지 급상승을 했었다. 내가 팔고나서도 18%이상이 더 올라 갔었네…

분봉차트로 보니까 당일 12시에 고점까지 올라간걸로 봐서는 오전 장 시작하자마자 급하게 매도를 했던 것 같다. 실수는 역시 되풀이되나보다. 올해는 조심하자!

#최악의 결과. -20.20% 웰크론

지금봐도 참 가슴이 아파 온다. 이제 막 코로나 확산으로 마스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을 때 웰크론(065950)에 들어갔었다. 사실, 마스크에 대한 관심보다는 급등주에 무리하게 따라 들어간 것이 큰 화근이었다.

웰크론 2020년 2월초 주가. 급락을 거듭하다 다시 반등했다.ㅎ

주가는 연일 바닥을 향해 갔고 급기가 수익률이 마이너스 20%까지 떨어진 것이다. 더는 무서워서 견디지 못했고 2020년 최악의 손절을 경험했다.

내가 손절하고 난 이후로 코로나19의 가파른 확산세에 마스크 수요가 높아지면서 이 주가도 무섭게 상승했고 손절로부터 약 10일 후인 2월 21일에 10,700원까지 올라갔다. 그리고 2020년 마지막을 5,500원으로 마무리했다.

#2020년 주식에서 느낀 교훈

이렇게 급등과 급락을 왔다갔다 하는 사이에서 당연히 수익과 손실을 반복했다. 그렇게 0.69%로 마무리 된 것이다. 보면 더 큰 수익을 얻을 수 있었음에도 판단 부족, 시장에 대한 이해 부족이 발목을 잡았다.

2021년에도 장 시간 중 주식을 체크할 수 있는 여력은 되지 않겠지만 조금더 긴 안목과 시장에 대한 정보 획득을 꾸준히 해서 3%이상 수익을 내는 한 해로 만들어야겠다.

그리고 주식은 무조건 오르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다시금 깨달았다. 주식에 넣어 놓고 있으면 무조건 오른다는 식의 말로 주린이들을 현혹시키는 사람들이 나오지 않기를 기도해 본다.

한국과 일본의 가교 역할을 하고 싶다는 목표로 일본에 온지 어느덧 9년차.
한국 중소기업들의 일본 진출 서포트를 담당하다가 온라인 마케팅에 빠져
현재는 도쿄의 한 회사에서 온라인 쇼핑몰 운영을 담당 하고 있다.
독립하여 브랜드를 개발하고 온라인을 통해 한국, 일본 등 다양한 국가에 유통하는 것과
그동안의 경험을 바탕으로 강의 및 책을 집필 하는 것이 꿈이다.
문의 메일 : touch@hmstory.net | 인스타그램 : touch.hmstory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