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홈쇼핑 QVC 방송 후기

이번 주말은 QVC에서 불태웠다.

QVC는 일본의 대표적인 홈쇼핑 채널이다. (QVC외에도 샵채널, 자파네또 타카타 등이 있다.) 현재 재직중인 회사는 이러한 홈쇼핑에 물건을 제안 및 공급하는 벤더사의 역할을 하고 있다.

QVC 로고
QVC SQUARE 앞에는 밤을 아름답게 비치는 QVC로고를 만날 수 있다.

도쿄 도심으로부터 한시간(?)정도 떨어진 치바 마쿠하리에 위치한 QVC스튜디오. 메인 3개정도의 스튜디오에서 새벽녘을 제외하곤 거의 종일 다양한 상품들이 방송된다.

이번에는 회사에서 판매 중인 상품 중 베스트셀러에 해당하는 수납박스 이벤트 방송이 있어 서포트차 참가했다. 평소의 절반가 정도에 판매하는 대대적인 할인 행사 TSV(Today’s Special Value)가 있었기 때문이다.

1시간짜리 레귤러 방송만 5차례 정도 편성이 된다. 심야 0시에 첫 방송을 스타트. 새벽 2시에서~6시 사이에는 재방송. 그 이후로 아침 8시, 11시, 오후 5시 오후 10시 방송이 있고 중간에 여러 상품 소개하는 믹스방송이 있을 경우 노출은 최대 8차례 이상은 된다. 거의 몰아주기 방송이라고 해야하나? 매출은 제품에 따라 다르겠지만 1억엔 이상 나오지 않는 것이 이상할 정도다.

QVC 홈페이지
이날 사이트 메인에는 TSV정보가 자리 잡는다.

첫 방송 스타트 전 3시간전부터는 방송준비. 이후 각 방송들 시작 1시간전부터는 방송미팅 및 대기. 사정이 이렇다보니 제대로 밥 먹을 시간이 없다. 거의 쪽잠을 자면서 체력안배를 하고 방송 중에는 VTR이 나가는 동안 시연한 제품 다시 원상복귀 시키는 일의 반복. 뭐 정말 하루종일은 나 죽었다~~생각하는게 맞다. 

방송은 주로 네비게이터 (이하 NV. 우리나라 쇼호스트와 같은 개념)와 상품 어드바이저 두사람 콤비로 이루어진다. NV는 방송시간에 따라 바뀌게 되는데 이날은 5번 이상을 방송하다보니 각 NV별로 풀어가는 스토리가 다름이 눈에 들어오더라. 젊은 NV은 상품의 전반적 장점에 초첨을 맞춘다면 연배가 있는 NV는 부분적 편리성에 좀 더 많은 부분을 할애했다. 특히나 베태랑일수록 유머나 자신의 경험담을 자연스럽게 녹여냈다.

QVC 방송세트
방송 시작전 스튜디오. 방송시작과 동시에 활기와 함께 굉장한 긴장감이 돌기 시작한다.

방송이 진행되는 동안 스튜디오 벽면에는 전화주문 쇄도정도가 표시되는 것을 볼 수 있다. 일본 홈쇼핑 이용자들은 주로 50대 이상의 중고령자가 많기 때문제 전화주문이 많다. 방송시작 초반에는 전화주문 그래프가 초록색으로 안정상태. 그러다가 20분 전후가 되면서부터 빨간색으로 바뀌며 콜 대기시간까지 표시된다. 그러는 동안 몇 SKU등은 재고소량 또는 완판으로 바뀐다.

생방송으로 진행되다보니까 방송 중 예상치 못한 사고나 미스도 있기 마련. 이런 것들은 바로 그래프상에 소비자들의 반응으로 나오기 때문에 방송시간내내 긴장의 끈을 풀어 놓지 못한다.

QVC 방송화면
ON AIR중. 상품의 특징의 화면에 잘 전달될지 미스는 없을지 방송 내내 초 긴장. 또 긴장.

방송이 끝나면 시간동안의 매출과 전체적인 리마인딩 미팅으로 종료. 우리나라 홈쇼핑도 방식이 동일한지는 모르겠다. 힘들긴 했지만 재미있는 경험이었다. 내가 기획한 상품이 전파를 타고 매출도 나온다면 어떤 기분이 들까?!

나야 온라인이 메인이다 보니까 방송의 세부적인 것은 모르겠지만 유튜브 등 개인미디어 채널이 발전해가는 세상이다보니 이제 온라인 쇼핑몰도 각각이 하나의 홈쇼핑 채널이 되어 움직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5G의 세계에서는 동영상 속 상품을 클릭해서 바로 페이시스템을 통해 장바구니를 거치지 않고 결제 되어 다음날이면 집 앞에 배달되어 있는 시대가 오겠지. (소비자들은 시연영상을 올릴 것이고) 나는 나의 쇼핑몰의 NV가 되어야 해.


※이 글을 작성할 당시 재직하던 회사에서는 퇴사한지 수년이 지났습니다. 간혹 일본 홈쇼핑 진출 문의를 주시는데 죄송하게도 대응이 어렵습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2022.12.07)

김형민
일본생활 10년차입니다. 일본어 선생님이 꿈이었는데, 지금은 글쓰고 캠핑 다니는 걸 좋아하는 온라인 셀러이자 창업가가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touch@hmstory.net | 인스타그램 : touch.hmstory

4 thoughts on “일본 홈쇼핑 QVC 방송 후기

  1.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한국에서 화장품 유통업에서 근무하고있습니다.
    이미 일본 온라인에서 활발하게 팔리는 화장품을 위에 언급하신 홈쇼핑 채널에 소개 및 판매를 해보고싶은데 과정 or 도움을 받을 수있는 회사가 있을까요 ???

    1. 안녕하세요 코멘트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개별적으로 소개 드릴 수 있는 곳은 없고
      코트라 (KOTRA)를 통하는 방법이 가장 빠를 것 같습니다.
      도쿄무역관도 운영하고 있어서 현지 진출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

  2. 안녕하세요? 한국에서 손연재 체어로 잘 알려진 커블체어를 800만개 판매한 에이블루입니다.

    현재 샵채널에 입점해 있고, 3월 및 4월에 2회 완판을 하였고, 마쿠아케에서도 500만엔 정도 판매를 올리고 있습니다.

    샵채널은 커블체어 와이더 제품을 주력으로 팔고 있는데, 같은 제품 또는 커블체어 그랜드 및 라인프렌즈 콜라보 제품을 qvc에서도 판매할수 있는지를 알아보고 있습니다.

    혹 귀사가 저희회사의 협력사로써, qvc에 입점할수 있도록 파트너십 관계를 맺을수 있을지 문의드립니다.

    제 이메일 연락처는 dhkim@ablue.net 입니다

    1. 안녕하세요. 코멘트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포스팅을 등록할 당시 회사에 더이상 재직하지 않아 안내 원하시는 질문에 답변 드리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코트라 (KOTRA)를 통하는 방법이 가장 빠를 것 같습니다.
      도쿄무역관도 운영하고 있어서 현지 진출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